검색

‘제27회 대한민국 가스안전대상’ 개최

가스안전사고 예방에 이바지한 유공자 등 38명 포상 및 상장 수여

- 작게+ 크게

오현주 기자
기사입력 2020-11-27


산업통상자원부


[전남방송.com=오현주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27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제27회 대한민국 가스안전대상’을 개최했다.

‘대한민국 가스안전대상’은 `94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는 가스산업 분야의 최대 행사로 올해 27번째를 맞이했으며 이날 행사에는 산업부 박진규 차관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이장섭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재해 예방을 통해 국민의 안전과 국가 산업발전에 기여한 유공자를 포상하고 안전문화의 확산과 실천을 다짐했다.

올해 가스안전대상 행사에서는 그간 가스안전관리에 공헌한 분들에 대해 은탑산업훈장 등 정부포상 13점, 산업부 장관표창 및 상장 25점 등 총 38점이 개인과 단체에 주어졌다.

산업훈장에는 롯데비피화학㈜ 정동환 상무가, 산업포장에 경동나비엔 황인수 전무, 디앨㈜ 임근영 대표이사가, 대통령·국무총리 표창 등 정부포상과 장관표창은 각계각층에서 가스안전관리에 힘쓴 공적을 바탕으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올해 행사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엄격한 방역지침에 따라 최소한의 인원으로 진행됐다.

다만, 유튜브를 통한 온라인생중계를 병행해 누구나 실시간으로 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박진규 산업부 차관은 치사를 통해 “탄소중립과 미래시장의 선점을 위해 수소경제로의 빠른 도약이 필요하며 이를 뒷받침할 수 있도록 수소 밸류체인 전반에 대한 안전기준과 관리체계를 마련할 계획”임을 밝히면서 “코로나 시대에 대비하기 위해 가스산업계 및 수소경제분야에서 기술혁신뿐만 아니라, 연대와 협력을 통한 다양한 상생과 협력의 모델 발굴에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부대행사로 액체수소 기술의 글로벌 현황 및 전망에 대한 국제세미나를 개최해, 수소를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액체수소에 대한 해외 현황과 전망을 살펴보고 이를 국내 수소생태계에 적용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했다.

이번 세미나에는 미국 샌디아 국립연구소의 에단 헤트 수석연구원, 프랑스 에어리퀴드의 사이먼 잘라이 R&D 국제전문가, 한국기계연구원의 최병일 플랜트융합연구실장이 참여해, ?미국의 액체수소 안전기준 개발현황, ?수소액화플랜트 글로벌 기술현황, ?대한민국의 액화수소 기반 수소사회 인프라 구축방안에 대해 발표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전남방송.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