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광주 첨단다온병원, 화순군에 방역물품 기탁

- 작게+ 크게

이종현 기자
기사입력 2020-06-05

수도권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일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마스크 기부 행렬 또한 계속되고 있습니다. 광주에 있는 한 병원도 기부 행렬에 동참했습니다.

 

지난 4일 광주에 있는 한 병원이 코로나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전남 화순군에 마스크 500장과 손 소독제 500개를 기부했습니다.

 

이날 기부된 마스크는 화순보건소와 기관을 통해 보건 취약계층에게 직접 전달할 예정입니다.

 

인터뷰

김지태 첨단다온병원 원장

병원을 운영하면서 의료업이라는 게 결국은 환자를 포함한 시민들 국민들에게 신세를 지면서 살아가는 그렇게 생활하는 직업이란 걸 깨닫게 됐습니다. 그리고 최근 들어서 저희가 가정간호사업이란 걸 진행을 하면서 의료취약지역에 있는 환자들을 돌보기 시작하면서 기부라는 게 꼭 필요한 일이라는 게 생각되어서 기부를 결심하게 됐습니다.

 

병원 측 관계자는 마스크 릴레이 기부를 계속 이어가면서 의사와 간호사가 팀을 이뤄 독거노인과 의료취약계층을 찾아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가정간호사업에서 벌어 들인 수익을 광주·전남지역에 있는 의료취약지역에 전액 사용할 방침이라고 전했습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전남방송.com. All rights reserved.